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작가들이 그린 '동심'…창원서 세계아동문학축전

송고시간2017-05-08 09:50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2017 창원세계아동문학축전'을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창원시는 올해 행사 주제를 '동심, 자연을 품다'로 정했다.

축전 기간 아름다운 자연을 순수한 동심의 눈으로 그려낸 문학 작품들과 작가를 소개한다.

창원시는 '커다란 나무'를 쓴 레미 쿠르종, '웃음꽃'을 지은 하마다 게이코, '마당을 나온 암탉'을 쓴 황선미, 섬진강 시인으로 알려진 김용택 시인 등 국내외 유명 동화작가와 문학가 등을 초청했다.

참석자들은 창원컨벤션센터 회의장, 창원시내 도서관 등에서 직접 어린이들과 만난다.

시그림대회, 아동문학 골든벨, 아동문학 콘서트, 인형극 등은 부대행사로 열린다.

창원시는 창원에서 어린시절을 보낸 아동문학가 이원수 선생의 탄생 100주년인 2011년 세계아동문학축전을 처음 개최했다.

2013년 2회 행사가 열렸으나 이후 예산 부족 등의 문제로 행사를 개최하지 못하다 4년만에 3회 행사를 열게 됐다.

2017세계아동문학축전 포스터.
2017세계아동문학축전 포스터.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