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언론 "北美 극비협의 나선다…北최선희 中경유 유럽行"

TV아사히 보도…"美선 정부 고위급 출신 민간 전문가 참가 예정"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를 둘러싸고 긴장이 계속되는 가운데 미국과 북한이 극비협의에 나서기로 했다고 TV아사히가 7일 보도했다.

TV아사히는 이날 북한의 미국통으로 알려진 최선희 외무성 미주국장이 이날 중국 베이징(北京)을 경유해 미국측과 협의가 예정된 유럽으로 출발했다고 전했다.

TV아사히는 미국측에서는 정부 고위 관리 출신 민간 전문가들이 협의에 참석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미국측 참석 예정자의 이름과 현직 등 구체적인 인적사항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이번 접촉에서는 북한의 핵·미사일 문제 외에도 향후 북미관계 등에 대해서도 극비리에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TV아사히는 덧붙였다.

TV아사히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조건이 정비되면 북한측과 대화할 의향이 있음을 내비친 만큼, 양국간 직접대화와 관련해 북한측이 이번 접촉에서 어떤 요구를 내놓을지 주목된다"고 덧붙였다.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7 20: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