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후보들, 산불 현장으로…"소방·해경 독립" "국가안전처 미흡"

文·安·劉·沈, 강릉 방문해 위로…洪 부인 자원봉사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각 당의 대선후보들은 5·9 대선을 이틀 앞둔 7일 강원도 강릉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피해가 커지자 유세 일정을 취소하거나 변경하고 앞다퉈 재난 현장을 찾았다.

후보들은 '화마'에 상처받은 민심을 보듬으며 재난 방지 공약도 쏟아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는 이날 산불이 발생한 강릉을 방문, 주민대피소로 마련된 성산초등학교를 찾았다. 애초 이날 영동 지역 유세를 계획했지만, 일정을 바꿔 이재민을 위로·격려한 것이다.

문 후보는 "세월호 참사 때 대처를 못 해 해경을 해체하고 안전처를 만들었는데, 재난에 제대로 대응하는 시스템이 많이 부족한 것 같다"며 "이 정도 산불이 발생하면 위험한 지역 주민들에게 신속히 그 사실을 알리고 대피 조치가 필요한데 미흡했던 것 같다"고 지적했다.

그는 "정권을 교체하면 소방과 해경은 다시 독립시키고, 육상 재난은 우선 소방이 현장책임을 지도록 재난 구조 대응체계를 일원화하겠다"며 "또 청와대가 국가재난에 대한 강력한 컨트롤타워가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산불 진압 현황듣는 문재인
산불 진압 현황듣는 문재인(강릉=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7일 오전 산불 피해 이주민들이 머물고 있는 강원 강릉시 성산면 성산초등학교를 방문해 강원도 관계자의 산불 진압 현황을 듣고 있다. 2017.5.7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도 이날 오전부터 서울에서 지하철 2호선을 타고 시민들과 만나는 '뚜벅이 유세'를 계획했으나, 일정을 변경해 산불피해 주민들이 대피중인 강릉 종합노인복지관과 성산초등학교를 잇달아 찾아 위로했다.

안 후보는 "국민안전처가 사고 때마다 여러 가지 미흡함을 노출하고 있다. 이런 일들이 반복되지 않으려면 원인을 제대로 파악하고, 여기에 대응하는 정부 체계를 다시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는 청와대가 구호재난에 관해 재난컨트롤센터가 돼야 한다. 다음 정부에서는 선진국 수준의 재난대응이 될 수 있도록 체계를 바로잡아나가겠다"며 "큰 피해를 본 분들에 대한 정부의 지원활동을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산불 이재민 위로하는 안철수
산불 이재민 위로하는 안철수(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7일 강릉산불 이재민이 머물고 있는 강릉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이재민을 위로하고 있다. 2017.5.7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도 여의도 당사에서 열 예정이던 기자회견을 연기하고 대전 유세를 취소한 뒤 강릉 성산초등학교와 강릉시청의 상황실을 방문했다.

유 후보는 강릉, 삼척, 문경 등의 산불을 거론하며 "여기를 비롯해 산불 피해가 큰 데는 특별재난지역을 빨리 선포해야 예산 지원도 할 수 있다고 본다"며 "중앙정부가 빨리 특별재난지역을 선포하고 피해복구와 정부가 지원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 최대한 신속하게 (하는 게) 옳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해경을 독립시켜 다시 원위치(해경 부활)시키고 중앙소방본부도 119 소방청으로 독립하는 게 옳다"고 강조했다.

"건강은 괜찮으세요"
"건강은 괜찮으세요"(강릉=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 후보가 7일 강릉 산불 피해 지역 주민들이 대피해 있는 성산초등학교를 방문, 주민들을 위로 하고 있다. 2017.5.7

정의당 심상정 후보도 이날 오후 유세 일정을 변경, 성산초등학교에 마련된 강릉 산불 이재민 대피소를 찾아 현장 상황을 둘러보고 주민들을 위로했다.

심 후보는 이로 인해 당초 예정돼 있던 부산 방문은 취소했다.

자유한국당은 홍준표 후보 지시에 따라 김진태 강원도당위원장과 전날 복당한 권성동 의원 등 강원도 지역 국회의원들로 구성된 지원팀을 산불 현장에 파견했다.

홍 후보 부인인 이순삼 여사와 박정이 상임중앙선거대책위원장이 이날 오전 예정됐던 선거운동 일정을 취소하고 피해 현장에서 자원봉사에 나섰다.

홍 후보는 이날 박인용 안전처 장관에게 산불 피해 지역에 대한 특별교부세 지원을 요청했으며, 안전처는 강릉·삼척에 10억 원, 상주에 7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정준길 대변인이 전했다.

배식 봉사하는 홍준표 대선후보 부인 이순삼씨
배식 봉사하는 홍준표 대선후보 부인 이순삼씨(강릉=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7일 강릉 산불 주민대피소인 성산초등학교를 찾은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의 부인 이순삼 씨가 적십자봉사단원들과 함께 배식봉사를 하고 있다. 2017.5.7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7 15: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