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관광객과 함께 한 여수거북선축제'…4일간 관람객 40만명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제51회 여수거북선축제가 모두 40여만명의 관람객 참여 속에 4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7일 폐막했다.

이번 축제는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종포해양공원과 이순신광장 일원에서 '정유년의 혼, 여수밤바다에 물들다'를 주제로 다양한 전통·현대 문화행사, 관람객 참여프로그램 등으로 꾸며졌다.

통제영 길놀이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통제영 길놀이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축제를 대표하는 프로그램인 '통제영 길놀이'가 펼쳐진 지난 4일에는 11만8천여명이 현장을 찾아 축제를 즐겼다.

해군 3함대 사령부 군악대를 시작으로 5천여명이 참여해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모습을 55개 작품으로 선보인 통제영 길놀이는 관람객들에게 거북선축제의 매력을 선사했다.

종포해양공원 앞 해상에서 이순신 장군이 이끄는 전라좌수영의 출정 모습이 생생하게 재현됐다.

24척의 어선은 판옥선의 모습으로 일자로 늘어선 전투대형인 일자진과 학이 날개를 펴듯 적을 공격하는 학익진 대형을 관람객에서 선보였다.

용줄다리기 대회.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용줄다리기 대회.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통제영 길놀이 구간과 종포해양공원 주 무대, 이순신광장 등에는 대형 모니터를 설치해 인터넷 생중계를 함으로써 대기 관람객의 지루함을 해소했다.

이 밖에도 해상수군 출정식을 비롯해 소년 이순신 선발대회, 청소년 밴드 페스티벌, 용줄다리기 대회, 거북선 가요제, 낭만 버스커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여수시 관계자는 "올해 축제에서는 관람객들이 축제에 참여해 즐길 수 있도록 했다"며 "축제의 아쉬운 점을 분석하고 대책을 수립해 내년에는 더 나은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7 14: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