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릉 찾은 安 "청와대가 재난컨트롤센터 돼야…체계 잡을 것"

"국민안전처, 사고 때마다 미흡함 노출…정부체계 다시 점검해야"

(강릉=연합뉴스) 이종건 박영서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는 7일 "이제는 청와대가 구호재난에 관해 재난컨트롤센터가 돼야 한다. 다음 정부에서는 선진국 수준의 재난대응이 될 수 있도록 체계를 바로잡아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산불 이재민 위로하는 안철수
산불 이재민 위로하는 안철수(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7일 강릉산불 이재민이 머무는 강릉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이재민을 위로하고 있다. 2017.5.7
yoo21@yna.co.kr

안 후보는 이날 오전 강릉 종합노인복지관을 찾아 "이런 일들이 재발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현재 국민안전처가 사고 때마다 여러 가지 미흡함을 노출하고 있다. 이런 일들이 다시 반복되지 않으려면 원인을 제대로 파악하고, 여기에 대응하는 정부체계를 다시 점검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종합상황실을 거치지 않고 대피소인 복지관을 찾은 이유에 대해 "지금 종합상황실에서는 화재진압에 전력을 다하는데 혹시 제가 가서 보고받느라 그 일이 지체되면 안 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며 "우선 여기서 주민분들을 위로하고, 어떤 도움을 드릴 수 있을지 살펴보려고 왔다"고 설명했다.

안철수 산불 이재민 위로
안철수 산불 이재민 위로(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7일 강릉산불 이재민이 머무는 강릉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이재민을 위로하고 있다. 2017.5.7
yoo21@yna.co.kr

안 후보는 "지금 한가지 당부드리고 싶은 말은 정말로 안전이 중요하다"며 "주민뿐만 아니라 관련 공무원들, 소방관들이 화재진압 과정에서 어떠한 인명피해도 나서는 안 된다"고 강조하며 안전에 유념해 화재진압에 나설 것을 당부했다.

또 "큰 피해를 본 분들에 대한 정부의 지원활동을 강화하도록 하겠다"며 "다시 생업에 돌아가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그런 부분들을 저와 당차원에서 정부와 협조하면서 이루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안 후보는 복지관에 이어 또 다른 대피처인 성산초교를 방문해 주민들을 위로했다.

conany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7 12: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