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하, 종별선수권 남자 200m 2연패…21초39

남자 200m 우승자 이재하
남자 200m 우승자 이재하(서울=연합뉴스) 이재하(왼쪽 세 번째)가 6일 경북 김천종합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제46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사흘째 남자 일반부 200m 결승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그는 21초39로 우승했다. [대한육상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이재하(25·서천군청)가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200m 2연패에 성공했다.

이재하는 6일 경북 김천종합운동장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제46회 전국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 사흘째 남자 일반부 200m 결승에서 21초39를 기록, 21초72로 결승선을 통과한 이요한(27·국군체육부대)을 제쳤다. 이재하는 2년 연속 남자 200m 패권을 차지했다.

여자 일반부 200m 결승에서 이민정(26·시흥시청)이 24초38로 우승했다. 2위는 24초55의 손경미(27·양평군청), 3위는 24초68의 김민지(22·엘에스지)였다.

전국종별육상선수권 여자 5,000m 대회기록을 세운 김도연. [대한육상연맹 제공]
전국종별육상선수권 여자 5,000m 대회기록을 세운 김도연. [대한육상연맹 제공]

김도연(24·K-water)은 여자 일반부 5,000m에서 16분00초90으로 12년 만에 대회기록(종전 기록 16분04초17)을 바꿔놨다.

남자 고등부 400m 결승에서는 모일환(17·광주체고)이 46초22로 대회기록을 세웠다. 2008년 작성한 종전 대회기록(47초80)을 1초 58이나 앞당긴 기록이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6 20: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