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차 산업혁명 유망주 'VR게임' 육성 예산 4년간 868억 필요"

송고시간2017-05-08 11:35

VR로 즐기는 젠가
VR로 즐기는 젠가

작년 8월 서울 마포구 상암동 문화창조융합센터에서 열린 'O Creative league 2회 융복합 콘텐츠 공모전' 성과발표회에서 참석자가 VR 보드게임 콘텐츠를 시연하는 모습 [연합뉴스 사진자료]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유망 콘텐츠로 주목받는 가상현실(VR) 게임 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대규모 정부예산 투입을 주문하는 정책보고서가 나왔다.

8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요청으로 경희대 산학협력단(연구책임자 유창석 교수)이 작성한 '가상현실게임 활성화 방안 연구' 보고서는 국내 VR게임을 활성화하기 위한 정책에 2017~2020년 4년 동안 총 867억5천만원에 달하는 정부 예산이 필요하다고 추산했다.

연도별 소요예산은 올해 172억원을 비롯해 2018년 362억5천만원, 2019년 175억원, 2020년 158억원이다.

투자 내역별로는 VR게임 개발지원센터·체험관 설립 등 신수요 및 시장 창출에 170억원, VR게임 생태계 구축 및 인력 양성에 554억원, 관련 기술혁신을 유도하기 위한 환경 조성에 91억원, 관련 법제도 정비 및 문화환경 개선에 52억5천만원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사실감 놀랍네요'
'사실감 놀랍네요'

지난 3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모스콘 센터에서 열린 '2017 게임개발자회의(GDC)'에서 한 방문객이 가상현실(VR) 기기를 이용한 슈팅 게임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사진자료]

국내외 VR게임 산업을 분석한 연구보고서는 이번 보고서가 사실상 처음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VR게임 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아직 발전 초기 단계여서 여러 위험 요소들이 상존하는 데다 킬러콘텐츠의 부재로 불확실성이 크다.

당장은 국내 여건도 열악한 편이다. 2016년 말 현재 국내 VR게임 개발업체는 62개사, 개발 중인 VR게임은 101개로 조사됐다. 이들 업체 가운데 3분의 2 이상이 매출 10억원 미만의 벤처기업이다.

보고서는 국내 게임업체들이 VR게임 분야에서 후발주자지만 게임개발 역량이 높기 때문에, 효과적인 조기 지원으로 국내 시장과 관련 산업 생태계를 조성한다면 수년 내 본격적으로 확대될 세계 VR게임 경쟁에서 충분한 승산이 있다고 분석했다.

보고서는 "VR게임 활성화 정책은 기존 제조업과 달리 공급 중심이 아닌 수요 중심으로 가야 하고, 정부가 특정 기술을 선택해 지원하기보다 기업들이 자발적으로 기술혁신을 이룰 수 있게 환경을 조성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표] VR게임 활성화 정부 정책 로드맵 예산

(단위:억원)

VR게임 활성화 주요 정책 2017년 2018년 2019년 2020년 총계
신수요 및 시장 창출 50 39 42 39 170
생태계 관점에서 신사업 육성 93 294 86 81 554
선도우위 기술혁신체계 구축 13.5 16.5 34.5 26.5 91
산업 활성화를 위한 환경 조성 15.5 13 12.5 11.5 52.5
합계 172 362.5 175 158 867.5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가상현실게임 활성화 방안 연구' 보고서]

'수원화성' VR로 체험해요
'수원화성' VR로 체험해요

지난 3월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이의동 수원박물관에 오픈한 VR체험존에서 관람객들이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VR로 체험하는 모습 [연합뉴스 사진자료]

abullap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