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메라뉴스] 명품 해남 고구마 순 심기 '한창'

(해남=연합뉴스) 전남 해남의 대표적 특산물인 고구마 순 심기가 한창이다.

현재 심는 고구마는 밤고구마와 꿀 고구마 품종으로 오는 7월부터 수확하게 된다.

이 품종보다 조금 늦게 심는 호박 고구마 품종은 이보다 2개월 정도 늦은 9월께 수확한다.

고구마 순 심기 한창인 전남 해남 들녘
고구마 순 심기 한창인 전남 해남 들녘[해남군 제공=연합뉴스]

전남 최대 고구마 산지인 해남에서는 500여 농가가 1천500여㏊에서 연 2만여t을 생산, 540억원의 수입을 올린다.

해남 고구마는 게르마늄 함량이 높은 붉은 황토밭에서 재배돼 타지 산보다 당도가 높고 식이섬유와 무기질 성분도 많은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2008년에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으로부터 지리적 표시 농산물 제42호로 등록됐다.

군 관계자는 6일 "해남 고구마는 말랭이 등 가공식품이 개발되면서 웰빙 먹거리로 전국적 명성을 얻었다"며 "특히 2008년부터는 국내 처음으로 네덜란드와 영국 등 5개국에 수출하는 등 상품성이 외국에까지 알려질 정도"라고 자랑했다.

(글 = 박성우 기자, 사진 = 해남군 제공)

3pedcrow@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6 12: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