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경기 연속 선발' 김현수, 3타수 무안타…타율 0.227(종합)

볼티모어 김현수. [AP=연합뉴스]
볼티모어 김현수.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미국프로야구 볼티모어 오리올스에서 뛰는 김현수(29)가 모처럼 2경기 연속 선발로 출전했지만 무안타로 침묵했다.

김현수는 6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 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경기에 7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날 경기로 김현수의 타율은 0.244에서 0.227(49타수 10안타)까지 떨어졌다.

플래툰 시스템(동일 포지션에 왼손, 오른손 타자를 두고 상대 투수에 따라 번갈아 기용) 적용을 받는 김현수는 화이트삭스가 우완 미겔 곤살레스를 선발 투수로 내면서 선발 출전 기회를 잡았다.

하지만 전날 5타수 1안타에 이어 이날 침묵하며 벅 쇼월터 감독의 눈도장 받을 기회를 놓쳤다.

김현수는 1회말 2사 만루 첫 타석에서 볼카운트 2스트라이크에 몰린 채 몸쪽 높은 공을 건드려 유격수 땅볼로 득점 기회를 놓쳤다.

4회말 1사 후 맞이한 두 번째 타석은 바깥쪽으로 살짝 떨어지는 투심 패스트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마지막 타석이 된 6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툭 밀어쳐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김현수는 팀이 2-0으로 앞선 7회초 수비부터 조이 리카드와 교체됐다.

볼티모어는 4-2로 승리해 18승 10패가 됐다. 화이트삭스는 15승 13패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6 11: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