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승민, 대선 전 마지막 주말 '수도권 총력전'

나눔의집 찾은 유승민
나눔의집 찾은 유승민(고양=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가 6일 오전 경기도 광주 나눔의집을 방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께 인사를 하고 있다.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 후보는 6일 선거 전 마지막 주말을 맞아 수도권 일대를 중심으로 집중 유세에 돌입한다.

유 후보는 이날 오전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에 있는 나눔의 집을 찾아 어버이날을 앞두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한 효 잔치 행사에 참석한다.

이어 오후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과 잠실야구장을 연달아 방문해 주말 경기장 나들이에 나온 시민들과 인사의 시간을 가진다.

저녁 시간에는 '불토'(불타는 토요일)를 맞아 청년층이 몰리는 서울의 신사동 가로수길과 반포한강공원 야시장 등을 돌아보며 특유의 '일대일 유세전'으로 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선대위 관계자는 "높은 사전투표율이 보여주듯 이번 대선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정치 참여도가 낮았던 청년층의 투표 열기가 뜨겁다"면서 "연휴 막바지 젊은 인구가 집중되는 번화가 등을 중심으로 총력 유세를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minar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6 05: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