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당 경남도당 "홍준표, 공무원 선거개입 해명해야"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국민주권 선거대책위원회는 5일 "홍준표 후보는 도청 고위 공무원의 관권선거 개입 혐의에 대해 직접 해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5일 오후 경남도청 현관에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국민주권 선거대책위원회가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7.5.5
(창원=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5일 오후 경남도청 현관에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국민주권 선거대책위원회가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7.5.5

민주당 경남도당은 전날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가 보육단체 관련 업무를 하는 도청 고위 공무원 최모(57) 씨를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창원지검에 고발하자 도청 앞에서 회견을 열고 이같이 말했다.

도선거관리위원회는 최 씨 요청을 받고 홍 후보 선거운동 일정을 소속 회원들에게 카카오톡으로 전송한 혐의로 보육단체 회장 최모(49) 씨도 고발했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고발된 공무원은) 지난달 29일 양산 유세를 앞두고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보육단체를 조직적으로 동원, 홍 후보를 도우려 한 혐의를 받는다"며 "법치가 무너지는 행위가 적발됐다"고 꼬집었다.

이어 "근본적 책임은 홍 후보에게 있다"며 "홍 후보가 (도지사 보궐선거가 이뤄지지 않도록) '꼼수 사퇴'를 한 것이 결국 관권선거를 부르기 위한 숨은 의도 속에 진행된 것 아닌지 의심마저 들게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관권선거 몸통을 밝히기 위해서라도 홍 후보와 연관성에 대해 전면 조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고발된 공무원의 즉각 직무정지를 요청한다"며 "유관부서 고위 공무원의 개입 여부도 확인 뒤 필요하다면 직무정지를 해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류순현 도지사 권한대행에 대해서는 "고위 공무원이 연루된 관권선거 혐의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해야 한다"며 "모든 관변단체를 대상으로 공무원에 의해 부당 선거개입을 강요당한 사례가 있는지 전면 조사를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정치중립 의무를 다하는 공무원의 명예를 실추한 데 대해서도 사과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경남도당은 "검찰 역시 고발 사건을 신속하고 철저히 수사해달라"며 "도청 공무원 관권선거 획책은 3·15 부정선거와 다름 없는 범죄행위다. 3·15 부정선거에 항거한 도민들이 다시 관권선거에 심판을 내려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도청 측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매우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검찰 수사에서 위반 사실이 밝혀지면 어떤 관용도 없이 관계 법령에 따라 엄중 조처하겠다. 검찰 수사와 별도로 도에서도 철저하게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경남도당 "홍준표, 공무원 선거개입 해명해야" - 1


k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5 12: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