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재오 사전투표…"나라틀 안 바뀌면 명패만 바꾸는 것"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늘푸른한국당 이재오 대선 후보는 5일 "나라의 틀이 바뀌지 않는 한 대통령 선거는 명패만 바꿀 뿐, 국가 발전과 국민의 안정에 도움이 안 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자택 인근인 은평구 구산동 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를 한 뒤 "나는 이번 대선에서 시종일관 개헌과 행정구역 개편, 선거제도 개선 없이는 나라 틀이 바뀌지 않는다고 역설해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대선의 의미는 무능하고 부패한 대통령의 탄핵에서 비롯됐지만 정치적으로는 제왕적 대통령권력의 시대를 청산하는 의미가 있다"며 "누가 되는가보다 나라의 틀을 어떻게 다시 짤 것인가가 더 중요해 투표 과정에서 이런 국민이 의사가 반영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대선 이후에 누가 되더라도 불을 보듯 뻔한 정치, 사회, 경제 전반에 대한 혼란을 안정시키려면 각 정치주체가 이번 대선에서 국민의 뜻을 얼마나 담아내느냐도 매우 중요한 일"이라고 호소했다.

그는 "국민의 세금을 물쓰듯하는 선거운동과 선거판 또한 청산해야 할 구시대의 유물"이라며 "언론이 공정방송과 공정언론보도라는 이름으로 후보들에 대한 국민의 알 권리를 원천적으로 봉쇄하는 이 선거판도 또 하나의 구시대 폐습을 되풀이할 뿐"이라고 말했다.

또 "나는 내 주장이 옳다는 것을 시대적으로 증명해 보이고자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사전투표하는 이재오
사전투표하는 이재오(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제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일인 5일 오전 늘푸른한국당 이재오 대선 후보가 서울 은평구 구산동 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2017.5.5
saba@yna.co.kr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5 09: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