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선 사전투표 둘째날 9시 누적투표율 13.15%…역대 최고치

송고시간2017-05-05 09:08

558만명 투표…2016년 총선 이틀치 12.2% 훌쩍 넘겨

전남 18.81%로 가장 높아…대구 10.94%로 최저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둘째날인 5일 오전 9시 현재 투표율이 13.1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전날 오전 6시부터 진행된 사전투표에서 선거인 총 4천247만9천710명 중 558만4천851명이 투표를 마쳤다.

지역별로는 전남의 투표율이 18.81%로 가장 높았고, 대구가 10.94%로 최저였다.

수도권 사전투표율은 서울이 12.72%, 인천은 11.84%, 경기가 12.27%였다.

앞서 2016년 4월 국회의원 총선거 때는 사전투표 둘째날 오전 8시 기준 투표율이 6.12%를 기록했으며, 최종 투표율은 12.2%였다. 2014년 지방선거 때 최종투표율은 11.5%였다.

대선 사전투표 둘째날 9시 누적투표율 13.15%…역대 최고치 - 2

사전투표는 별도 신고 없이 이날까지 이틀간 전국 3천507곳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할 수 있다. 모든 읍·면·동 사무소와 서울역, 용산역, 인천국제공항 등에도 사전투표소가 마련됐다.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사전투표소 위치는 선관위 홈페이지(www.nec.go.kr)와 네이버·다음 등 포털사이트, '선거정보'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선 사전투표 둘째날 9시 누적투표율 13.15%…역대 최고치 - 1

사전투표 둘째 날 '투표율 역대 최고치'
사전투표 둘째 날 '투표율 역대 최고치'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19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둘째 날인 5일 오전 9시 현재 누적 투표율이 13.15%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날 오전 서울역 대합실에 마련된 남영동 사전투표소에서 여행객을 비롯한 시민들이 줄지어 투표하고 있다. utzza@yna.co.kr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