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하원 北원유-노예노동까지 겨냥 초강력 대북제재법 압도적통과

원유 금수·국외계좌 봉쇄·노동력 송출 차단 등 신규 제재 포함

(워싱턴=연합뉴스) 심인성 특파원 = 미국 하원은 4일(현지시간) 북한 김정은 정권의 유지와 핵·미사일 개발에 사용되는 모든 자금줄을 전방위로 차단하는 '초강력' 대북제재법을 압도적으로 통과시켰다.

하원은 이날 에드 로이스(공화·캘리포니아) 외교위원장이 대표 발의한 '대북 차단 및 제재 현대화법'(H.R.1644)을 표결에 부쳐 찬성 419명, 반대 1명의 표차로 처리했다.

美연방의회 의사당
美연방의회 의사당[EPA=연합뉴스 자료사진]

공화·민주 양당이 초당적으로 공동발의한 이 법안은 북한의 군사와 경제의 젖줄인 원유 및 석유제품 수입을 봉쇄하는 것은 물론 북한의 국외 노동자 고용 금지, 북한 선박 운항 금지, 북한 온라인 상품 거래 및 도박 사이트 차단 등 전방위 대북제재 방안을 담고 있다.

미 하원이 지난해 대북제재법을 통과시킨 지 1년 만에 틈새를 메운 한층 강력한 대북제재 법안을 처리한 것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이 그만큼 심각하며, 미 의회 차원에서 강력히 대응하겠다는 단호한 의지가 담긴 것으로 평가된다.

北 동창리서 미사일발사…"ICBM 가능성 낮아"(CG)
北 동창리서 미사일발사…"ICBM 가능성 낮아"(CG)[연합뉴스TV 제공]

si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5 03: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