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식약처, '고무줄 유통기한' 식품제조업체 고발

송고시간2017-05-08 09:00

유통기한 지난 수입 냉동새우 제조일자 변조


유통기한 지난 수입 냉동새우 제조일자 변조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3년 동안 식품위생법을 상습적으로 위반한 업체들을 집중적으로 점검한 결과, 유통기한이 지난 에콰도르산 '냉동 흰다리새우'의 제조 일자를 변경한 업체를 적발했다고 8일 밝혔다.

부산의 식품제조·가공업체인 아이유피쉬몰은 제조 일자가 2014년 4월 29일인 이 제품의 한글표시사항 제조 일자를 2016년 4월 29일로 바꿔 붙였다. 이 제품의 유통기한은 포장일로부터 36개월로, 유통기한이 지난 상태였다.

이 업체는 스페인어로 표시된 수출국의 제조 일자도 한글표시사항과 맞추기 위해 물파스와 찌든 때 제거용 스펀지로 원래 표시를 지우고 검정 색연필로 다시 표시하기도 했다.

식약처는 이 업체의 영업등록을 취소하고 고발했으며, 해당 제품 664㎏을 압류했다.

식약처는 제조 일자나 유통기한을 위·변조하는 행위가 은밀하게 이루어지고 있다며 식품과 관련한 불법행위는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나 민원상담 전화(☎ 110)로 제보해 달라고 당부했다.

식약처, '고무줄 유통기한' 식품제조업체 고발 - 1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