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전투표] 진종오·김지연 등 국가대표 선수들도 한 표

진종오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화면 캡처.
진종오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화면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태극마크를 달고 국위를 선양하는 국가대표 선수들도 제19대 대통령 선거 사전투표에 참가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사격 금메달리스트 진종오는 4일 자신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에 투표소 앞에서 찍은 '인증 샷'을 올렸다.

이틀 전 전남 나주에서 열린 봉황기 전국대회에서 4관왕에 오른 진종오는 15일부터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월드컵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2016 펜싱인의 밤 우수 선수상
2016 펜싱인의 밤 우수 선수상(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2016 펜싱인의 밤 수상식에서 김지연이 우수선수상을 받았다. 2016.12.20
jin90@yna.co.kr

태릉과 진천 선수촌에서 훈련 중인 국가대표 선수들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대한체육회는 "태릉과 진천 선수촌에서 훈련 중인 선수들에게 종목별로 사전투표 참가를 할 수 있도록 공지했다"며 "태릉에서 훈련 중인 펜싱 여자 사브르 대표팀과 레슬링 여자 대표팀이 오늘 선수촌 인근 투표소에서 사전투표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펜싱 여자 사브르 대표팀에는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지연,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단체전 우승자 윤지수 등이 속해 있다. 윤지수는 프로야구 롯데 2군 감독을 지낸 윤학길 씨의 딸이기도 하다.

체육회 관계자는 "내일은 남자 레슬링 대표팀이 사전투표에 참가하는 등 종목별로 경기 및 훈련 일정에 맞춰 투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4 16: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