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홀로' 18개국 여행하고 책 펴낸 여대생

부경대 이승아 '쫄보의 여행' 출간


부경대 이승아 '쫄보의 여행' 출간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여대생이 8개월 간 혼자 세계 18개국을 체험하고 여행 서적을 펴냈다.

주인공은 부경대 경영학부 4학년 이승아(25·여) 씨.

이 씨는 2015년 10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남아메리카,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등 18개국을 여행하고 최근 '쫄보의 여행'(시드페이퍼)을 출간했다.

이 책은 부제 '나 홀로 249일, 유쾌한 18개국 62개 도시 정복기'에서 알 수 있듯이 혼자 세계여행을 떠나기 위한 준비 과정부터 여러 나라에서의 유쾌한 여행 경험을 에피소드 형식으로 소개하고 있다.

'쫄보의 여행' 표지
'쫄보의 여행' 표지

그는 "여자 혼자 세계여행을 했다고 하면 용감하고 당찬 성격일 거라고 생각하지만 반대로 정말 소심하고 겁이 많다"면서 "이런 사람도 세계여행을 할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 씨는 책을 발간하기에 앞서 페이스북에서 '여행에 미치다'란 제목으로 여행지에서의 경험담과 사진을 실시간으로 소개하면서 누리꾼들의 호응을 얻었다.

책 발간은 페이스북 페이지 관리자의 추천과 출판사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이뤄졌다.

이 책은 세계여행의 거창함이나 화려함보다는 지극히 현실적인 이야기를 싣고 있다. 여행경비 마련하기, 다음 이동지 결정의 어려움 등 힘들고 화났던 일, 즐거웠던 일 등을 진솔하게 이야기하고 있다.

이 씨는 "평소 꿈꿔왔던 세계 여행을 다녀오면서 어떤 어려운 일도 혼자 이겨 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다"며 "앞으로 여행과 관련해 창의적인 콘텐츠를 만드는 일에 매진하고 싶다"고 말했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4 1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