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용규, 손목 골절로 8주 결장 예상…한화 악재

한화 이용규.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화 이용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돌격 대장' 이용규(32)가 불의의 부상으로 당분간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하게 됐다.

한화 구단 관계자는 3일 "이용규가 어제 경기에서 오른쪽 손목 골절상을 입었다. 재활에는 8주 정도 시간이 필요할 전망"이라고 발표했다.

이용규가 다친 건 끝까지 동료에게서 눈을 떼지 않아서다.

이용규는 2일 인천 SK 행복드림 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전에서 4-5로 끌려가던 8회초 1사 3루에서 스퀴즈 번트를 감행했다.

이용규는 1루 쪽으로 타구를 굴린 뒤 질주했지만, 홈에서 3루 주자 장민석이 태그 아웃돼 득점에 실패했다.

이때 이용규는 3루 주자를 바라보며 뛰다 1루 베이스에서 넘어져 오른손목이 꺾였다.

처음에는 대수롭지 않게 여겼지만, 검진 결과는 골절이었다.

이용규는 이번 시즌 11경기에서 타율 0.293(41타수 12안타), 도루 5개, 9득점으로 활약 중이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15: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