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춘향! 사랑으로 너를 그리다' 남원 춘향제 '팡파르'

7일까지 24개 전통문화·공연·체험 행사 진행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세계적인 사랑축제 '남원 춘향제'가 3일 전북 남원시 광한루원 일원에서 막을 올리고 닷새간의 일정에 들어갔다.

'춘향! 사랑으로 너를 그리다' 남원 춘향제 '팡파르' - 1

87회째를 맞은 올해 춘향제는 '춘향! 사랑으로 너를 그리다'를 주제로 한 전통문화, 공연 예술, 놀이 체험, 부대 행사 등 모두 4개 분야, 24개 종목으로 치러진다.

전통문화 부문에서는 사랑 등불행렬, 춘향국악대전, 춘향제향을 선보인다.

공연 예술 부문에서는 세기의 사랑 공연예술, 창극 춘향전, 명인명창 국악대향연, 여성국극, 해외 초청공연 등이 관객을 찾아간다.

놀이 부문에서는 춘향 길놀이, 사랑의 춤판, 지금은 춘향시대가 진행되며 부대 행사로는 민속씨름대회, 춘향 사진촬영대회, 전국남녀궁도대회 등이 펼쳐진다.

어린이를 위해 춘향 열쇠고리 만들기, 도자기 물레 체험, 수제도장 만들기, 활쏘기, 전동글라이더 만들기, 탱탱볼 만들기 등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마련된다.

광한루원에 야간 경관조명이 확대 설치되고 인근 요천에는 꽃단지, 섶다리, '사랑의 프러포즈 나무' 등이 조성돼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준다.

이날 오후 7시 30분에 광한루원에서 열리는 개막식은 전통성과 예술성이 조화를 이루는 다양한 전통예술공연, 중국 연변가무단과 남원시립국악단의 환상적인 콜라보, 널마루 무용단과 김덕수 사물놀이패의 협연 등으로 진행된다.

올해 미스춘향 수상자들
올해 미스춘향 수상자들

공식 개막을 하루 앞둔 2일 오후에는 춘향제의 하이라이트인 춘향선발대회가 열려 흥을 돋웠다.

국내외에서 458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는 박지승(21·전북 순창·전북대 무용학과) 씨가 우리나라 최고의 전통미인인 '미스춘향 진'에 선발됐다.

안숙선 춘향제전위원장은 "올해 춘향제는 누구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사랑과 만남의 문화, 공연예술, 체험행사가 가득한 세계적인 사랑축제의 장"이라며 "사랑하는 이와 함께 봄빛을 한껏 머금은 광한루원을 찾아 아름다운 추억을 듬뿍 담아가기 바란다"고 말했다.

doin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14: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