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추신수 5타수 1안타…텍사스는 역전 만루포 맞고 패배

추신수 타율 0.256으로 하락
텍사스 추신수. [AP=연합뉴스]
텍사스 추신수.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2경기 만에 안타 생산을 재개했다.

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방문 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5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날 경기로 추신수의 타율은 0.260에서 0.256(82타수 21안타)으로 소폭 하락했다.

추신수는 1회초 1번 타자 델리노 드실즈의 선두타자 홈런이 터진 직후 타석에 들어가 휴스턴 선발 마이크 파이어스와 4구 대결 끝에 삼진으로 물러났다.

3회초에는 선두타자로 나가 1루수 땅볼, 4회초에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좌익수 라인드라이브로 아웃됐다.

힘을 못 쓰던 추신수는 7회초 2사 주자 없는 가운데 3볼 1스트라이크에서 깔끔한 좌전 안타로 출루했다.

1일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전 이후 이틀 만에 나온 안타다.

하지만 후속타 불발로 추신수는 득점까지 올리지는 못했다.

추신수는 팀이 7-8로 역전을 허용한 9회초 1사 2루 동점 기회에서 타석에 등장했다. 하지만 투수 땅볼로 2루 주자를 3루에 보내는 데 만족했다.

올해 불펜 불안으로 골머리를 앓는 텍사스는 다 잡은 경기를 '불펜 방화'로 또 놓쳤다.

텍사스는 5-3으로 앞서가던 8회말 2사 만루에서 키오니 켈라가 마빈 곤살레스에게 역전 만루포를 허용했다.

이어 등판한 제러미 제프리스까지 연속 3안타로 추가 1실점 했다.

텍사스는 9회초 마지막 공격에서 노마 마자라가 2점 홈런을 쳐 추격에 나섰지만, 7-8로 졌다.

텍사스는 11승 16패가 됐고, 휴스턴은 18승 9패로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선두를 달렸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12: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