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남은 일주일은 6개월 맞먹어…YS처럼 42%로 이길 것"

송고시간2017-05-03 11:37

바른정당 황영철 탈당 철회에는 "국회의원이 뭐 그러냐"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정아란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3일 "이제 남은 일주일은 지난 6개월에 맞먹는 압축된 시간"이라며 "이 기간을 활용해 5월7일 골든크로스를 이루고 5월9일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와각지쟁'(蝸角之爭·작은 나라끼리의 싸움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같던 대선후보 토론회가 끝났다. 그래도 TV토론 시청률이 압도적으로 높아서 국민의 선택에 큰 도움을 줬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제 토론을 끝내고 오늘부터 마지막 스퍼트에 들어간다"며 "양강구도를 형성한 지 며칠이 됐다. 조금만 더 올라가면 샤이 보수층의 가담으로 대역전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친북좌파 정권만은 안 된다는 국민의 위기의식이 보수우파를 결집하게 하고 있다"며 "북한 정권을 적폐라고 엉겁결에 대답해놓고 청산 대상은 아니라는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대답은 그의 평소 생각을 말해준다"고 공격했다.

홍 후보는 지난 24시간 동안의 구글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서 자신이 1위를 차지했다고 소개한 뒤 "표심의 선행지수가 역전된 것"이라며 "92년 12월 YS(김영삼 전 대통령)가 득표한 42%로 승리하겠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이날 조계사에서 열린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바른정당을 탈당해 자신을 지지하기로 했던 황영철 의원이 잔류로 선회한 것과 관련, "국회의원이 뭐 그러냐. 왔다갔다 계속…"이라고 비판했다.

홍준표 "남은 일주일은 6개월 맞먹어…YS처럼 42%로 이길 것" - 1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