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5월이면 등산객 사고 50% 급증…"자신감은 내려놓으세요"

5월이면 등산객 사고 50% 급증…"자신감은 내려놓으세요" - 1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국민안전처는 본격적인 행락철을 맞아 등산 중 안전사고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3일 주의를 당부했다.

안전처 재난연감 통계에 따르면 2011∼2015년 5년간 산악 사고는 3만3천139건 발생했다.

특히 5월에 발생한 산악 사고가 3천615건으로, 4월의 2천401건에 비해 50.5% 급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악 사고 가운데 33%인 1만887건이 실족·추락 사고였고 조난 3천374건(16%), 개인질환 3천787건(13%), 안전수칙 불이행 2천541건(8%) 등이 뒤를 이었다.

산악 사고 중 가장 자주 발생하는 실족·추락사고의 경우 등산로에서 미끄러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나 과한 자신감으로 무리한 산행을 하거나 절벽처럼 위험한 곳에서 사진을 찍으려다 실족하는 경우도 많다.

지난 2월에는 충남 용봉산 정상 인근 등산로 바위에서 등산객이 과한 자신감으로 점프하다가 착지를 잘못해 크게 다친 사례가 있었다.

2014년에는 북한산 용암문 부근 절벽에서 사진을 찍으려다 휴대전화를 떨어뜨린 등산객이 이를 주우려다 30m 아래로 추락해 사망다.

국민안전처 조덕진 안전기획과장은 "정해진 등산고를 벗어나거나 위험·접근금지 구역을 들어가지 말고, 산에 오르기 전에는 반드시 스트레칭으로 몸을 풀어야 한다"며 "부주의한 행동을 피하고 과한 자신감으로 무리한 산행은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5월이면 등산객 사고 50% 급증…"자신감은 내려놓으세요" - 2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