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0년 자매결연…대구시 대표단 히로시마에서 기념행사

대구 찾은 히로시마시장
대구 찾은 히로시마시장2014년 대구시청을 방문해 권영진 대구시장(오른쪽)과 악수하는 마쓰이 가즈미 히로시마시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가 자매결연 20주년을 맞은 일본 히로시마에 대표단을 보내 우의를 다진다.

김승수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한 대표단 24명은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히로시마를 공식 방문한다.

1997년 5월 2일 자매결연한 두 도시는 20년간 활발한 교류를 이어 왔다.

대구치맥페스티벌, 히로시마플라워페스티벌에 상호 대표단·예술단을 파견하고 문화예술, 관광, 비즈니스, 교육 등 분야에서 300차례 이상 교류했다.

대표단은 첫날 히로시마시청에서 마쓰이 카즈미 시장을 만나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히로시마 평화기념공원 카네이션 스테이지로 자리를 옮겨 자매결연 20주년 기념식을 연다.

축하공연으로 대구 성악가들이 오페라 갈라 콘서트를 한다.

대구상공회의소-히로시마상공회의소 간담회, 대구예술인총연합회-히로시마시문화협회 간담회도 연다.

둘째 날 두 도시 예술역량을 결집한 오페라 '라 보엠'을 아스텔플라자 무대에서 펼친다.

대구오페라하우스가 하는 41번째 합작공연으로 지휘, 연출, 성악, 합창은 대구가, 오케스트라와 어린이합창, 공연장 준비 및 홍보는 히로시마가 맡았다.

김 행정부시장은 "두 도시가 자매결연 20주년 기념행사 준비에 잘 협력해 왔는데 이런 분위기가 경제 등 다른 분야로 파급해 상생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08: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