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차별 없는 세상 열자"…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종합)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 진제·자승 스님 면담
같은 합장 다른 마음
같은 합장 다른 마음(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인 3일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 참석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오른쪽부터), 자유한국당 홍준표, 국민의당 안철수,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가 합장 기원하고 있다. 2017.5.3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인 3일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를 비롯해 전국 2만여 개 사찰에서 봉축 법요식이 일제히 봉행됐다.

이날 오전 10시 조계사에서는 대한불교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과 총무원장 자승 스님을 비롯해 사부대중 1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법요식이 열렸다.

이번 법요식에는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자유한국당 홍준표, 국민의당 안철수, 정의당 심상정 등 대선 후보들과 바른정당 유승민 후보를 대신해 부인 오선혜 씨가 참석했다.

또 정세균 국회의장과 박원순 서울시장, 송수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직무대행 등 정관계 인사와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한은숙 원불교 교정원장 등 이웃 종교인이 함께 자리했다.

법요식은 도량을 깨끗이 하는 도량결계의식과 향·등·꽃, 과일·차·쌀 등 6가지 공양물을 부처님 앞에 올리는 육법 공양으로 시작했다. 이어 불(佛)·법(法)·승(僧) 삼보(三寶)에 예를 갖추는 삼귀의, 아기 부처님을 목욕시키는 관불 등 의식으로 진행됐다.

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은 이날 봉축 법어에서 "(부처님오신날은) 무명(無明)의 사바세계에 지혜의 광명으로 부처님께서 강탄(降誕)하신 인류 정신문화의 날이며 환희가 충만한 날"이라며 "고통의 바다에 빠진 중생들을 위해 대자대비(大慈大悲)의 연민으로 참나 선언과 참된 생명 본연을 만유 법계에 천명(闡明)하신 것"이라고 말했다.

자승 스님은 봉축사에서 "모든 존재가 본래 자유롭고 평등한 불성(佛性)의 소유자이며, 모두가 존귀하고 스스로 온전하여 소중한 존재"라며 "시비분별을 멈추면 본래부터 완전한 자성이 모습을 드러내고, 자성이 청정한 줄 알게 되면 순간순간 대하는 온 중생을 부처로서 마주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가 본래 면목을 드러내니 누구 하나 주인공 아님이 없다. '차별 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이라는 이치를 바로 알면 지혜와 자비의 길이 열린다"고 설명했다.

조계종은 차별 없는 세상을 만들자는 뜻에서 세월호 희생자 가족과 성소수자, 이주노동자 등을 법요식에 초청했다.

특히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은 이날 법요식에 앞서 진제 스님과 자승 스님을 만나 세월호 인양 작업에 불교계가 도움을 준 데 고마움을 전하고 마지막 한 명까지 미수습자를 찾을 수 있도록 기원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날 법요식에는 세월호 희생자 가족을 대표해 기간제 교사 김초원 씨의 아버지 김성욱 씨, 미수습자 조은화·허다윤 양의 어머니인 이금희·박은미 씨가 헌화했다.

또 성적지향성별정체성법정책연구회 이승현 씨와 이주노동조합위원장 우다야 라이 씨, 차별금지법제정연대 대표 자캐오 신부, 장기해고노동자인 콜드콜택의 임재춘·김경봉 씨도 헌화에 동참했다.

황교안 국무총리 권한대행은 송수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직무대행이 대독한 봉축 메시지에서 "우리 불교는 지난 1천700여 년 동안 민족의 정신문화를 이끌고 전통문화를 발전시키는 데 기여해왔다"며 "국가적 어려움이 있을 때마다 국론을 통합하고 국난을 극복하는 데 큰 힘이 되어왔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지난 몇 달간 극심한 분열과 갈등 상황을 겪었으며 지금도 나라 안팎으로 어려운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며 "이제 우리 모두가 부처님의 가르침대로 화해와 상생의 길을 열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불교의 화쟁(和諍)과 원융화합(圓融和合)의 정신으로 모든 국민이 하나가 될 수 있도록 불교계가 더 큰 역할을 해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조계사 봉축 법요식
조계사 봉축 법요식(서울=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인 3일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서 정세균 국회의장과 자승 총무원장이 합장하고 있다. 2017.5.3
handbrother@yna.co.kr
부처님 자비 '온 세상에 가득하길'
부처님 자비 '온 세상에 가득하길'(서울=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인 3일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서 불자들이 합장하고 있다. 2017.5.3
handbrother@yna.co.kr
조계사, 봉축 법요식
조계사, 봉축 법요식(서울=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인 3일 서울 종로구 견지동 조계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서 주요 내빈 및 불자들이 합장하고 있다. 2017.5.3
handbrother@yna.co.kr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5/03 11: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