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덴만 수호' 해군 청해부대 24진 파병…4번째 임무

송고시간2017-05-02 11:00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퇴치 임무 등을 수행할 해군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DDH-Ⅱ, 4천400t급) 장병들이 2일 장도에 올랐다.

이날 오전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부산 해군 작전사령부에서 열린 환송식에는 정진섭 해군 작전사령관 등 주요 지휘관, 미하엘 라이터러 주한 EU대사, 파병 장병 가족 등 1천명이 참석해 장병들을 격려했다.

부대장 최성혁 대령(해사 46기)이 이끄는 청해부대 24진은 청해부대 2·9·17진에 이어 이번이 네번째 파병이다.

청해부대 24진은 승조원을 비롯해 특수전(UDT/SEAL) 요원으로 구성된 검문검색대와 해상작전헬기(LYNX)를 운용하는 항공대와 해병대원으로 구성된 경계대 등 300여명으로 편성됐다.

청해부대 24진 '실전같은 훈련'
청해부대 24진 '실전같은 훈련'

(부산=연합뉴스) 21일 경남 거제도 앞 해상에서 열린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훈련에 참가한 해군 청해부대 24진 장병들이 민간 상선이 해적에 피랍된 상황을 가정한 해적진압 훈련을 하고 있다.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은 5월 2일 임무 해역으로 출항할 예정이다. 2017.4.21 [해군작전사령부 제공=연합뉴스]
pitbull@yna.co.kr

청해부대 24진은 23진과 임무교대 한 뒤 올해 11월까지 파병임무를 수행한다.

선박 호송과 해적퇴치, 해양안보작전 참여 등의 기본 임무는 물론 외국 해군과의 기회훈련과 군사외교활동, 우리 교민과 어선에 대한 보호활동을 펼친다.

임무수행 해역으로 이동 중에 싱가포르 국제관함식에 참가하고 인도양 세이셸 제도를 방문해 우리 어선의 안전 조업을 지원한다.

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의 해적공격은 2015년 0건, 2016년 2건에 불과했지만 올해는 벌써 총 7건의 해적공격 사고가 발생했고 선박 2척이 피랍되는 등 해적의 위협이 지속되고 있다.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훈련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훈련

(부산=연합뉴스) 21일 경남 거제도 앞 해상에서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훈련이 열리고 있다. 훈련에 참가한 청해부대 24진 대조영함 장병들은 5월 2일 임무 해역으로 떠난다. 2017.4.21 [해군작전사령부 제공=연합뉴스]
pitbull@yna.co.kr

청해부대 24진은 올해 3월부터 단계적으로 임무수행 태세를 준비해 왔다.

부대장 최성혁 대령은 "우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함은 물론 외국 해군과의 교류를 통해 국위를 선양하는 등 주어진 임무를 반드시 완수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은 "지금까지 청해부대가 성공적으로 작전수행을 해 온 것은 부대원 한 사람, 한 사람이 해군을 대표한다는 사명감으로 헌신해 온 결과"라며 "대한민국의 국격을 더욱 드높이고 우리 해군의 빛나는 전통을 계승·발전시켜달라"고 당부했다.

청해부대는 2009년 3월 문무대왕함 1진 파병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우리 선박을 해적과 조난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고 호송하는 임무를 수행해 왔다.

아덴만 4개국 연합훈련
아덴만 4개국 연합훈련

(서울=연합뉴스) 청해부대가 지난 20일 아덴만에서 미국·일본·영국과 실시한 대해적 연합훈련에서 영국 몬머스함(왼쪽부터), 청해부대 23진 최영함, 일본 테루즈키함, 미국 카터홀함이 다이아몬드 진형을 이루어 전술기동하고 있다. 2017.4.21 [합참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청해부대는 2016년 12월 발효된 '한·EU 위기관리활동 참여 기본협정'에 따라 지난 2월 EU가 주관하는 대해적작전에 처음 참가했다.

미국, 영국, 일본 등과도 대해적작전 연합훈련을 실시하는 등 소말리아 인근 해역의 대해적작전에 기여하고 있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