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급수 에서만 산다는 산천어, 서울 도심서 만난다

송고시간2017-05-02 06:00

구의아리수정수센터에 생태연못 조성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1급수 계곡에서만 산다는 산천어를 서울 시내 한복판에서 만날 수 있다.

서울시는 광진구 구의아리수정수센터에 산천어와 갈겨니 등 1급수 어종이 사는 생태연못을 조성하고, 먹이 주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만들어진 이 연못에는 산천어, 갈겨니, 금강모치 등 1급수 어종 600여 마리가 살고 있다.

아이들은 이곳에서 물고기가 헤엄치는 모습을 관찰하고, 직접 먹이도 줄 수 있다.

센터에는 이 밖에도 레인보우가든, 암석원 등 녹지와 휴게 공간이 마련돼 있다.

견학 신청은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나 전화(02-3146-5411)로 할 수 있다.

1급수 에서만 산다는 산천어, 서울 도심서 만난다 - 1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