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미리 묘지 나비정원에서 어린 천사 넋 달랜다

송고시간2017-05-02 06:00

서울시 2일 추모제 '나비의 꿈'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와 서울시설공단은 2일 오후 2시 경기도 파주 용미리묘지 나비정원에서 추모제 '나비의 꿈'을 연다고 밝혔다.

나비정원은 국내에서 처음으로 만들어진 어린이 전용 추모공원이다.

행사는 나비정원에 안치된 어린 영령과 유족을 대상으로 한다. 추모 무용공연, 추모 시 낭독, 나비 날리기, 국화꽃과 어린이날 추모 선물 전달 등으로 진행된다.

특히 유가족 대표가 아이에게 전하는 편지를 직접 낭독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나비정원은 총면적 650㎡로 약 8천위를 수용할 수 있다.

이용 대상은 서울시립 화장시설에서 화장한 만 12세 이하의 어린이로, 지난달 말 기준 약 190위가 안치돼 있다. 이용료는 무료다.

용미리 묘지 나비정원에서 어린 천사 넋 달랜다 - 1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