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의당 경남선대위, '홍준표 유세' 경남도청 개입 의혹 제기(종합)

文측 "사실이라면 불법선거운동…檢, 관련자 엄단해야"

(서울·창원=연합뉴스) 김동호 김선경 기자 = 정의당 심상정 후보 경남선거대책위원회가 경남도지사를 지낸 홍준표 후보의 선거 유세에 경남도청이 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측은 "사실이라면 명백한 불법선거운동"이라며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고 나섰다.

정의당 경남선대위는 30일 논평에서 "이날 오후 정의당 경남선대위로 한 통의 의혹 제보가 들어왔다"며 "주요 내용은 홍 후보 선거 유세에 도청이 개입했다는 내용"이라고 밝혔다.

정의당 경남선대위가 제보를 통해 입수한 카카오톡 캡쳐 화면을 보면 1개의 사진 파일과 2개의 메시지가 담겨 있다.

맨 위에는 홍 후보의 지난 29일 오후 3시 양산 유세 일정이 표시된 사진 파일이 있다.

그 아래에는 '경남도청에서 협조 요청이 왔다. 바쁘시겠지만 지지하는 후보가 아니더라도 참석 부탁드린다', '양산에서 100명 참석 요청이 왔다. 지역원들께도 공지 부탁드린다'는 메시지가 잇따라 올라와 있다.

제보는 메시지 송신자 아이디가 지워진 채 이뤄졌지만, 정의당 경남선대위는 관변 단체 대화창에서 이뤄진 대화로 추정했다.

정의당 경남선대위는 "이런 의혹 제보에 경악을 금치 못한다"며 "일단은 의혹이지만 만약 실제 도청의 협조 요청이 있었다면 공직선거법 제9조 1항을 위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해당 조항은 공무원과 기타 정치적 중립을 지켜야 하는 기관·단체 등은 선거에 대한 부당한 영향력 행사와 기타 선거 결과에 영향을 미치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고 명시하고 있다.

정의당 경남선대위는 "이런 의혹 제기는 홍 후보가 경남도지사였던 점 등에 비춰볼 때 상당히 합리적이라고 판단한다"며 선거관리위원회가 홍 후보의 양산 유세에 도청이 개입했는지를 철저히 조사할 것을 촉구했다.

정의당 경남선대위 측은 오는 1일 도청 선거 개입 의혹을 철저히 조사해줄 것을 촉구하기 위해 도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할 예정이다.

경남도청 한 관계자는 이에 대해 "전혀 확인이 안 되는 상황"이라며 "의혹이 구체적이지도 않은데 해명하는 것도 맞지 않다"고 말했다.

정의당 경남선대위가 제보 받은 카톡 캡쳐 화면 [정의당 경남선대위 제공=연합뉴스]
정의당 경남선대위가 제보 받은 카톡 캡쳐 화면 [정의당 경남선대위 제공=연합뉴스]

이날 문 후보 선대위 윤관석 공보단장은 논평을 내고 "사실이라면 이는 명백한 불법선거운동"이라고 지적했다.

윤 단장은 "선관위는 홍 후보가 도지사 재직 시절 함께 '골프대회'를 했던 경남도청 공무원들에게 먼저 지원을 요청한 것인지, 아니면 경남도청 공무원들이 전관예우 차원에서 홍 후보를 도와준 것인지 철저히 조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검찰도 '전관예우' 관권선거 의혹을 수사해 관련자를 엄단하라"고 밝혔다.

d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30 2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