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 표라도 더"…文 부인 김정숙씨 안동서 지지 호소

"기호 1번입니다"
"기호 1번입니다"(안동=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부인 김정숙(사진 오른쪽에서 2번째)씨가 30일 오후 경북 안동 중앙신시장 앞 유세차에서 율동을 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17.4.30

(안동=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부인 김정숙씨가 30일 경북을 누비며 지지를 호소했다.

대선 선거운동 시작 이후 김씨가 경북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씨는 이날 오후 2시께 안동 중앙신시장을 찾아 상인과 시민을 만나며 "반겨주셔서 고맙습니다. 문재인 아내입니다"라고 인사하며 문 후보 지지를 부탁했다.

또 경상도 억양으로 "도와주이소(도와주세요)"라며 지역에 친근감을 표시했다.

김씨는 시장을 통과하는 동안 전통시장 상품권을 이용해 채소, 스타킹 등을 사기도 했다.

사진 촬영을 원하는 시민에게 일일이 포즈를 취해주기도 했다.

일부 시민은 김씨에게 꽃 등을 선물로 줬다.

상인 등을 만나던 중 한 지지자는 문 후보 저서인 '운명' 등을 갖고 나와 김씨에게 사인을 부탁하기도 했다.

김씨는 상인과 시민을 만나며 시장을 지난 뒤 입구에 서 있던 문 후보 유세 차에서 운동원들과 율동을 하며 표심을 다졌다.

안동에서 40분가량 선거운동을 한 김씨는 여성단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하기 위해 구미로 이동했다.

lee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30 16: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