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임직원 2천명 릴레이 환경보호 활동 나서

송고시간2017-04-30 10:00

'평일 봉사 휴가' 내고 한달간 40개 부서 참가…화단 가꾸기·숲 정화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LG전자 임직원 2천여명이 '평일 봉사휴가'를 내고 부서 단위로 릴레이 환경보호 활동에 나선다.

30일 LG전자에 따르면 평일 봉사 휴가제는 임직원이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주변에서 나눔을 실천할 수 있게 하려고 2013년에 도입했다. 평일에 휴가를 내고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할 수 있으며, 연간 8시간 내에서 2회로 나눠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활동은 부서마다 1개의 환경보호 활동을 선택하고, 5월 말까지 하루를 선정해 진행한다. 총 40개 부서에서 2천여명이 자원봉사에 참가해 어린이대공원, 남산 등에서 화단 가꾸기, 숲 정화 등을 할 예정이다.

환경보호에 소요되는 비용은 LG전자 임직원이 기부식단 식사를 통해 모은 기부금이 사용된다. LG전자가 2011년부터 국내 전 사업장에서 진행 중인 '기부식단' 제도는 반찬을 줄인 만큼을 기부금으로 조성하는 방식이다. 지난해 말까지 누적으로 약 43만 명이 기부식단을 이용했으며, 약 1억8천만원이 모금됐다.

LG전자는 6월 5일 세계환경의 날을 앞두고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 임직원 2천명 릴레이 환경보호 활동 나서 - 1

freem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