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희찬, 시즌 12호골 폭발…잘츠부르크는 무승부

송고시간2017-04-30 07:24

잘츠부르크의 공격수 황희찬.[연합뉴스 자료 사진]

잘츠부르크의 공격수 황희찬.[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축구 대표팀의 '막내 공격수' 황희찬(21·잘츠부르크)이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무대에서 시즌 12호 골을 장식했다.

황희찬은 30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SV리트와 2016-17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31라운드 원정에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33분 동점 골을 터트려 팀의 패배를 막았다.

황희찬의 동점 골로 잘츠부르크는 승점 69를 기록하며 정규리그 1위 자리를 이어나갔다.

지난 주말 장크트 푈텐을 상대로 득점포를 가동했던 황희찬은 이날 득점으로 2경기 연속골에 성공하며 정규리그 9호 골과 함께 시즌 12호(정규리그 9골·유로파리그 2골·컵대회 1골)을 장식했다.

홈 경기를 맞아 황희찬은 일본의 미나미노 다쿠미와 함께 투톱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잘츠부르크 홈페이지 캡처 화면]

[잘츠부르크 홈페이지 캡처 화면]

잘츠부르크는 전반 32분에 미드필더 디에디 사마세쿠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내주면서 선제골을 허용하고 끌려갔다.

좀처럼 득점 기회를 살리지 못하며 패색이 짙어지던 후반 33분 황희찬이 해결사로 나섰다.

황희찬은 발렌티노 라자로의 패스를 받아 귀중한 동점 골에 성공하면서 팀을 무승부로 이끈 뒤 후반 37분 슈테판 라이너와 교체됐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