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컬링 믹스더블, 세계선수권 8강…역대 최고 성적

4강 진출에는 실패
컬링 믹스더블 대표팀[연합뉴스 자료사진]
컬링 믹스더블 대표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 컬링 믹스더블(혼성 2인조) 대표팀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8강 진출을 이뤘다.

경북체육회 이기정·장혜지로 구성된 믹스더블 대표팀은 29일(한국시간) 캐나다 레스브리지에서 열린 2017 세계 믹스더블 컬링 선수권대회 16강전에서 아일랜드를 6-3으로 꺾었다.

한국 대표팀이 컬링 믹스더블 세계선수권에서 8강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지만 대표팀은 이어서 열린 4강전에서 중국에 2-8로 패배해 4강 진출에는 실패했다.

대표팀은 이 대회 예선전에서는 7전 전승을 거두며 C조 1위로 16강 플레이오프에 올랐다.

대표팀은 예선전에서는 중국을 9-3으로 제압했지만, 4강 문턱에서 중국에 발목을 잡혔다.

4강에는 중국, 캐나다, 스위스, 체코가 진출했다.

컬링 믹스더블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처음 정식 종목으로 선보인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9 19: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