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경호, 4년 만에 신곡…"위로와 희망 담은 밴드음악"

10집 파트2의 첫 싱글 '시간의 숲'


10집 파트2의 첫 싱글 '시간의 숲'

가수 김경호 [프로덕션이황 제공]
가수 김경호 [프로덕션이황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로커 김경호(46)가 4년여 만에 싱글 음반 '시간의 숲'을 발표한다.

29일 소속사 프로덕션이황에 따르면 두 곡이 담긴 '시간의 숲'은 2013년 선보인 10집 '공존' 파트1에 이어 나올 10집 파트2의 첫 싱글이다. 김경호는 몇 장의 싱글을 더 낸 뒤 이를 모두 합해 정규 10집을 출시할 예정이다.

그는 이번 싱글을 통해 김경호 밴드 음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다. 자신의 음악 방향을 고민한 그는 2013년 이후 다수의 작곡가 곡을 고사하고 김경호 밴드의 음악을 만드는 데 집중했다.

수록곡 두 곡은 모두 김경호가 작곡하고 프로듀싱했으며 밴드 멤버들이 공동 작곡, 편곡, 연주에 참여했다.

관통하는 주제는 위로와 희망이다. 그간 정치, 사회적인 언급을 최대한 자제한 그는 안타까운 시대 상황으로 상처받은 사람들을 위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았다. '시간의 숲'은 사랑하는 사람을 먼저 떠나 보내고 남은 사람들의 닫혀버린 시간을 섬세한 멜로디로 표현했다.

또 다른 곡 '돈트 비 콰이어트!'(Don't be Quiet!)는 김경호의 트레이드 마크인 강한 강렬한 사운드와 샤우팅 창법이 어우러진 메탈 곡으로 젊은이들을 격려하는 노래이다. 이 곡은 김경호가 직접 작사도 했다.

김경호 밴드는 5월 13일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리는 전국투어의 서울 공연에서 신곡을 처음 선보인다.

지난 3월부터 시작한 김경호 밴드의 전국투어는 서울에 이어 7월 부산, 8월 대전 등 연말까지 이어진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9 15: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