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간정보산업진흥원, 공간정보 기반 벤처기업 발굴·육성 추진

송고시간2017-05-02 11:00

공간정보산업진흥원, 공간정보 기반 벤처기업 발굴·육성 추진 - 1

▲ 공간정보 분야를 활용한 우수 사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미래의 성공 CEO들에게 맞춤형 기회의 장이 열린다.

공간정보산업진흥원(원장 최원규)은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양일간 공간정보산업진흥원 주관(국토교통부 주최)으로 공간정보를 활용한 창업을 희망하는 대학생, 예비(초기)창업자 등 약 60명을 대상으로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접수 방법은 제출 파일 작성 후 이메일로 오는 21일까지 접수하면 되며 정원은 60명이다.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페스티벌은 창업에 대한 기초 지식을 제공하고, 공간정보 기반의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하고 있는 예비 또는 초기 창업가들의 역량 향상과 상호 교류를 위해 2014년부터 개최되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했다.

그간 창업 페스티벌에 참가하여 우수한 성적을 거둔 참가자들은 국토부와 진흥원의 지원을 통해 매출 증가, 신규 일자리 창출, 중국·미국 등 해외 진출 및 솔루션 매각 등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번 창업 페스티벌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하기 위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 구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참가자들은 공간정보와 IoT, 자율주행, 드론, VR·AR 등 4차 산업의 주요 분야들에 대한 사업 아이디어를 분야별 전문 컨설턴트를 통해 현실적인 비즈니스 모델로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으며 참가한 다른 팀들과의 아이디어, 기술, 인적 융복합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다양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각 팀의 참가자들은 최종 결과물을 작성·발표하고 분야별 전문가 및 투자자들의 피드백을 받으며 아이디어의 사업화로의 변화 과정을 획기적으로 경험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우수팀에게는 국토교통부 장관상, 진흥원장상 등이 수여되며 공간정보 창업보육센터 입주 기회 제공, 엔젤투자사 매칭 및 스마트국토엑스포 홍보 부스 제공 등 다양한 후속 지원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진흥원 관계자는 "제4차 산업혁명의 핵심에는 공간정보와의 융·복합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하며 공간정보의 중요성이 점차 증대되는 만큼 초기·예비 창업자의 신선한 아이디어 발굴에서부터 육성까지 창업 전 단계에 걸친 다양한 지원 방안을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공간정보 융·복합 창업 페스티벌과 관련된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공간정보산업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점은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연합뉴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