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BMW 연비인증 적절성 논란…작은 타이어로 인증받아(종합2보)

BMW코리아 "가장 보수적 연비수치 나온 타이어 규격 썼다"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BMW코리아가 신형 5시리즈 일부 모델에 한국에서 판매되는 것보다 작은 타이어를 장착해 국내 연비 인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BMW코리아는 치수가 약간 작은 타이어를 썼다고 연비가 변하는 것이 아니고, 사후 검증을 대비해 가장 보수적인 연비 수치가 나오는 타이어를 사용했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BMW코리아는 과거에도 같은 논란을 일으켰던데다, 경쟁사인 메르세데스-벤츠나 현대차 제네시스는 실제 국내 시판 차량에 달린 것과 같은 타이어 규격으로 연비 인증을 받고 있어 논란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30일 BMW코리아와 에너지관리공단 홈페이지에 따르면 BMW코리아가 최근 출시한 신형 530i 모델은 17인치 타이어 기준 ℓ당 11.2km의 복합연비가 에너지관리공단에 등록됐다.

하지만 이 모델은 17인치가 아니라 18인치 타이어가 장착된 모델만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다.

또 530d 모델의 경우는 18인치 타이어 기준 ℓ당 13.5km의 복합연비가 에너지관리공단에 등록돼 있다. 그러나 이 모델은 19인치 타이어 장착 모델만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다.

일반적으로 타이어가 커질수록 무게와 노면에 닿는 면적이 늘어 연비가 다소 떨어지는 경향이 있다.

이 때문에 BMW 530i와 530d 시판 모델에 장착된 타이어보다 국내 연비 인증을 받은 타이어 크기가 1인치씩 작은 것은 소비자에게 불필요한 의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현재 공인연비는 제조사가 차량의 연비를 측정해 에너지관리공단에 신고하는 '자가 인증' 방식이다. 이 때문에 제조사가 임의로 차량 무게 줄이기, 타이어 바꾸기, 길들이기 등을 통해 연비를 좋게 할 여지가 있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BMW 연비인증 적절성 논란…작은 타이어로 인증받아(종합2보) - 1

BMW코리아는 과거에도 비슷한 논란을 겪었다.

2015년 6월 BMW 118d 출시 당시에도 연비를 16인치 타이어로 신고했지만, 실제 시판 모델은 17인치 타이어 모델이었다.

2014년 12월에도 미니(MINI)의 3세대 모델 출시 당시 시판 차량보다 1인치 작은 타이어를 장착해 연비인증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신형 5시리즈 중에서 논란이 된 신형 530i, 530d와 같은 시기에 출시한 520d 모델의 경우는 시판 중인 18인치 모델로 인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5시리즈 중에서 연비가 상대적으로 좋은 520d는 시판 모델로 연비인증을 받고, 530i와 530d는 연비를 만회할 수 있도록 하려는 의도가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한다.

이에 대해 BMW코리아는 연비를 위해 인위적 조치를 한 게 아니며, 법적으로도 전혀 문제 될 게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BMW코리아는 "에너지 관리공단에 신고된 타이어와 실제 판매되는 타이어의 사이즈가 틀리긴 하다"면서도 "정부에 낸 제원 통보서에 판매할 타이어 사이즈에 대한 신고를 모두 마쳤기 때문에 법적으로는 아무 문제가 없다"고 주장했다.

또 "연비는 단순히 타이어 인치 하나로 변하는 게 아니라 타이어 종류, 크기, 패턴, 마모 정도 등 모든 부분을 고려해서 나온 대표적인 '주행 저항값'으로 결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5시리즈의 연비에는 이미 17,18,19인치를 모두 고려한 주행저항값이 반영돼 있고, 따라서 연비를 잘 받기 위해 특정 사이즈로 시험을 받은 것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다른 업체들은 시판 모델로 연비를 인증받고 있다.

수입차 경쟁사인 메르세데스-벤츠의 경우 E300(18인치), E350d(19인치), E220d(18인치) 등 E클래스 모델에 대해 모두 현재 판매 중인 타이어를 기준으로 각각 연비인증을 받았다.

국산차 제네시스 G80의 경우는 장착 엔진과 타이어 크기에 따라 6개 조합으로 연비를 각각 인증받았다.

업계 관계자는 "연비는 소비자가 자동차를 구매할 때 가장 중요시하는 정보 중 하나인데 실제로 팔지 않는 제품의 연비를 쓰는 것은 소비자로서는 납득하기 어려운 대목"이라며 "비슷한 일이 반복되는 것은 과거에도 별다른 제재가 없었던 탓"이라고 지적했다.

<표> BMW 5시리즈 모델별 연비·타이어

모델 530i 530d 520d
표시연비(km/ℓ,복합) 11.2 13.5 14.0
타이어크기(인치) 연비인증모델 17 18 18
실제판매모델 18 19 18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30 17: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