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심상정 "동성혼도 축복해야"…합법화 찬성

송고시간2017-04-27 14:25


심상정 "동성혼도 축복해야"…합법화 찬성

인사하는 심상정 후보
인사하는 심상정 후보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심상정 정의당 대통령 후보가 27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최평천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는 27일 "대통령이 되면 국민에게 동성결혼도 축복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 이해를 구하겠다"고 말했다.

심 후보는 이날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이성 간, 동성 간 결혼 다 축복받아야한다고 생각한다"며 "동성혼 합법화는 국제적 추세이고 그렇게 나가는 게 옳다는 견해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심상정 "동성혼도 축복해야"…합법화 찬성 - 2

심 후보는 토론회 종료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도 "동성결혼이라 해서 차별받거나 멸시받거나 하지 않도록 그들의 인권과 자유를 보장해야 할 책무가 정치에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성혼이든 동성혼이든 모두 축복받을 수 있도록 역할을 하겠다"며 "다만 국민적 공감 필요한데 시간이 걸리더라도 이 논의는 확산해 나갈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지난 25일 4차 TV토론에서 불거진 '동성혼 논란'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동성혼 합법화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