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급류 속 인명 구조한 박춘식씨 등에 '참 안전인 상'

급류 속 인명 구조한 박춘식씨 등에 '참 안전인 상' - 1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국민안전처는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참 안전인 상' 시상식을 열고 박춘식(50)씨 등 4명을 시상했다.

박씨는 지난해 10월 태풍 '차바'로 울산 태화시장이 물바다가 됐을 때 급류를 헤엄쳐 가서 물에 휩쓸리는 차에 갇힌 여성을 구조했다.

지난해 10월 서울 오패산터널 입구에서 경찰관을 사제총기로 쏘고 도주한 용의자를 제압한 김장현(45)·이동영(34)씨도 상을 받았다.

올해 3월 서울시 노원구 아파트 화재 당시 심장질환을 앓으면서도 15층 계단을 오르내리며 주민들을 대피시키다 쓰러져 사망한 양명승씨도 수상했다.

'참 안전인 상'은 재난사고 현장에서 생명의 위험을 무릅쓰고 구조구급에 나선 이들에게 주는 상으로, 지자체와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후보자를 추천받아 심의위원회 심사를 거쳐 결정한다.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