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민금융통합콜센터, 파산금융회사 채무조정 상담

송고시간2017-04-26 09:45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파산금융회사에서 빚을 진 채무자들도 서민금융 통합콜센터(☎1397)에서 채무조정 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예금보험공사는 26일 서민금융 통합콜센터에서 직접 파산금융회사와 케이알앤씨 채무자에 대한 채무조정 안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케이알앤씨는 예보 자회사로 부실금융회사 정리 과정에서 넘겨받은 대출채권을 관리하고 있다.

채무조정에 들어가면 원금의 최대 60%(이자는 전액)를 감면받을 수 있으며 최대 10년까지 분할상환이 가능하다.

파산금융회사나 케이알앤씨가 추심을 위임한 신용정보사(KTB신용정보·SM신용정보)에 채무조정을 신청하면 된다.

서민금융 통합콜센터를 통한 채무조정 상담
서민금융 통합콜센터를 통한 채무조정 상담

[예금보험공사 제공]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