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본 축구선수 구보, 벨기에리그에서 20골 달성…일본 최고 기록

아시아 선수 유럽 1부리그 최고 기록은 우즈베크 샤츠키흐가 기록한 32골
한국은 손흥민과 차범근의 19골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일본 축구선수 구보 유야(24)가 일본인 최초로 유럽 축구 1부 리그에서 20골 고지를 밟았다.

벨기에 프로축구 1부리그 KAA헨트에서 뛰고 있는 구보는 26일(한국시간) 벨기에 레젠북스타디움에서 열린 SV쥘터 바레험과 원정경기에서 전반 24분 득점을 기록해 리그 8호골, 시즌 20호골을 달성했다.

일본 선수가 유럽 축구 1부 리그에서 한 시즌 동안 20골 이상을 기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전까지는 네덜란드계 일본 선수인 마이크 하프나가 2015-2016시즌 네덜란드 1부 리그 ADO 덴하흐에서 17골을 넣었고, 가가와 신지가 2011-2012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도르트문트에서 17골을 기록했다.

아시아 선수 중 유럽 무대 1부리그 최다 골 기록은 우즈베키스탄 막심 샤츠키흐가 갖고 있다.

그는 우크라이나 1부 리그 FC 디나모 키예프에서 2002-2003시즌에 리그 22골 등 한 시즌 32골을 넣었다.

한국 선수 중에선 손흥민(토트넘)이 처음으로 유럽 1부리그 20골 고지에 도전하고 있다.

손흥민은 26일 현재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대회 등에서 19골을 넣어 차범근이 1985-1986시즌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기록했던 유럽무대 한 시즌 최다 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다만 손흥민, 차범근의 대기록을 구보 유야의 20골 기록과 비교하기엔 무리가 따른다.

세계적인 축구선수들이 모여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980년대 분데스리가와 현재 벨기에 1부리그의 수준은 비교하기 힘들다.

cyc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09: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