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넷마블, 3월 국내 모바일 게임 사용시간 25% 점유…1위"

선데이토즈·슈퍼셀이 뒤이어…와이즈앱 조사 결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넷마블게임즈(넷마블)가 지난 3월 국내 모바일 게임의 전체 사용시간 중 25%를 차지해 단연 1위를 기록했다고 애플리케이션 분석업체 와이즈앱이 26일 밝혔다.

선데이토즈[123420]는 8.5%, 슈퍼셀은 8.4%로 뒤를 이었다.

다만, 사용자 수는 카카오[035720]가 559만명으로 1위, 나이앤틱이 526만명으로 2위, 넷마블이 511만명으로 3위였다.

와이즈앱은 한국 남성이 3월 평균 28.9시간, 여성이 18.1시간 모바일 게임을 즐겼으며, 연령대별로는 30대가 30.6시간으로 가장 길었다고 설명했다.

사용시간이 가장 긴 장르는 역할수행게임(RPG), 퍼즐, 전략 순이었고, 사용자 수가 많은 장르는 퍼즐, 아케이드, RPG 순이었다.

이번 결과는 와이즈앱이 3월 한 달 동안 전국 2만4천956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해 얻은 것이다.

"넷마블, 3월 국내 모바일 게임 사용시간 25% 점유…1위" - 1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08: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