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성주골프장 사드 장비 반입 마무리…경찰력 일부 철수

[그래픽]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 어떻게 구성하나
[그래픽]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 어떻게 구성하나[그래픽]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 어떻게 구성하나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 국방부는 26일 주한미군이 전격적으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장비를 성주골프장에 반입한 것은 조속한 작전운용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bjbi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대치하는 경찰과 주민
대치하는 경찰과 주민(성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6일 오전 경북 성주군 성주골프장으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관련 장비를 실은 트레일러가 들어가자 경찰과 주민이 대치하고 있다. 2017.4.26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김준범 기자 = 경찰이 26일 경북 성주골프장에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장비 반입이 끝남에 따라 현장에서 일부 경찰력을 철수시켰다.

경찰은 25일 밤부터 4천여명의 경찰력을 동원해 성주골프장으로 통하는 주도로인 지방도 905호를 포함한 도로를 통제했다.

전체 인원을 밝히지 않았으나 예비 경찰력을 포함해 모두 8천명을 동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민과 취재기자는 물론 성주골프장과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마을회관 쪽으로 가는 모든 차를 막았다.

성주골프장에서 4.5㎞ 떨어진 초전면 신흥마을에서부터 출입을 통제했다.

평소 사드배치 반대 집회장으로 이용된 소성리 마을회관은 성주골프장에서 2.5㎞ 떨어진 곳이다.

한미 군 당국은 26일 오전 4시 40분께 사드배치 예정지인 성주골프장에 트럭 8대 분량의 군 장비를 반입했다.

이어 오전 6시 50분께 장비 10여대 마저 들여놓았다.

미군이 성주골프장에 반입한 장비는 차량형 이동식 발사대 2기, 사격통제 레이더, 교전통제소 등 트럭 20여대 분량이다.

이 장비는 칠곡군 왜관읍에 있는 미군부대와 부산에 보관해 온 것이다.

뒤늦게 소식을 들은 사드배치 반대 단체 회원과 주민은 사드배치 예정지인 성주골프장 인근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로 모였다.

주민 200여명은 장비 반입을 막기 위해 마을회관 앞 도로에 차 10여대를 대고 경찰과 몸싸움을 벌였다.

경찰은 차 유리창을 깨고 견인했고 주민을 현장에서 끌어냈다.

이 과정에서 주민 3명이 다쳤다.

경찰은 장비 반입이 끝나자 오전 7시 50분께 일부 경찰력을 철수시켰다.

경찰은 현재 성주골프장 인근 소성리 마을회관 인근에 버스 3대로 차벽을 설치해 진입로 일부를 막고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소성리 마을회관 앞 지나는 사드 장비
소성리 마을회관 앞 지나는 사드 장비(성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6일 오전 경북 성주군 성주골프장으로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관련 장비를 실은 트레일러가 들어가고 있다. 2017.4.26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08: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