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관세음보살, 간절한 기도에 답하다…양선희 '관음32응신'展

26일부터 인사동 갤러리 라메르서 전시


26일부터 인사동 갤러리 라메르서 전시

양선희 作 '너의 마음 그대로 이루어질 거야'[양선희 제공]
양선희 作 '너의 마음 그대로 이루어질 거야'[양선희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불기 2561년 부처님오신날(5월 3일)을 앞두고 관세음보살의 32가지 모습을 담은 전시회가 열린다.

가필문화원은 오는 26일부터 서울 종로구 인사동 갤러리 라메르에서 양선희 작가의 6번째 개인전 '관음32응신'이 열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관세음보살이 중생의 기도에 응답해 32가지 모습으로 나타난 모습을 전통적 방식과 현대적 기법을 접목해 표현한 작품 등 총 40여 점이 전시된다.

양 작가는 고려 시대 불화의 배채(背彩) 기법과 천연 석채(石彩), 염료, 금박 등을 사용한 전통 방식을 근간으로 현대 불화의 미니멀리즘을 추구하고 있다.

양 작가는 "무불(無佛) 시대인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고뇌를 해결하려고 고민하는 관세음보살의 모습을 상상했다"며 "관세음보살이 중생의 수많은 기도에 응답한다는 확신을 지니고 화폭에 모셨다"고 말했다.

가필문화원 측은 "대중의 아픔과 고뇌, 질병, 소원 등을 대하는 관세음보살의 다양한 상징과 자비심이 깊이 표현됐다"고 소개했다.

양 작가는 국가무형문화재 제48호 단청장 만봉 스님 문하에서 불화를 배웠으며 현재 동국대에서 불교미술 박사과정을 밟고 있다.

전시는 다음 달 2일까지다.

kihun@yna.co.kr

양선희 作 '힘든 길을 돌아 이제 왔구나. 어디를 가도 나를 잊지 말아라'[양선희 제공]
양선희 作 '힘든 길을 돌아 이제 왔구나. 어디를 가도 나를 잊지 말아라'[양선희 제공]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08: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