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래없는 뮤지컬 '컨택트'…김주원·김규리 등 캐스팅

송고시간2017-04-25 18:07

(왼쪽부터) 김주원, 김규리, 배수빈 [사진제공=오디컴퍼니]

(왼쪽부터) 김주원, 김규리, 배수빈 [사진제공=오디컴퍼니]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춤추는 배우, 연기하는 댄서로 이뤄진 뮤지컬 '컨택트'에 전 국립발레단 수석 무용수 김주원과 배우 김규리 등이 캐스팅됐다.

노래 없이 춤과 움직임만으로 사랑에 관한 세 가지 에피소드를 풀어내는 작품인 만큼 출연진의 춤과 연기력이 중요한 작품이다.

낭만적인 사랑의 순간들, 실연의 아픔 등을 재즈, 현대 무용, 발레, 자이브, 스윙 등 다양한 장르의 춤으로 표현한다.

김규리의 경우 방송 프로그램 '댄싱 위드 더 스타'를 통해 수준급 춤 실력을 선보인 바 있다. 그가 무대 공연에 도전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주원과 김규리 이외에 배우 배수빈, 안무가 노지현, 무용수 한선천이 이번 작품에 캐스팅됐다.

1999년 미국 오프-브로드웨이(뉴욕 브로드웨이 외곽 소극장 거리) 첫 공연을 연 '컨택트'는 이듬해인 2000년 3월 브로드웨이 링컨센터로 무대를 옮겨 3년간 총 1천174회 공연된 작품이다. 이는 링컨센터 개관 이래 최장기 연속 공연 기록이었다.

2000년 세계적 권위의 토니상에서 뮤지컬 부문 최우수 작품상을 포함해 4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으며, 한국에서는 2010년 초연된 바 있다.

sj99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