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어린이 무료 예방접종 만족도 86%…"접종 편리하다"

3명 중 1명 '무용론' 접해…보건당국 "정확한 정보로 불안 해소"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어린이에게 무료 예방접종을 제공하는 정부 정책에 대한 만족도가 크게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12세 이하 자녀를 둔 보호자 1천68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어린이 예방접종 무료 시행 정책에 대해 86.4%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2013년까지는 11종의 예방접종 때마다 5천원씩 부담해야 했지만, 2014년 13종에 대해 전면 무료접종이 시행된 데 이어 지난해에는 16종으로 확대됐다. 올해 하반기에는 5가지 감염병을 한 번의 주사로 예방하는 혼합백신 1종이 추가된다.

무료 예방접종이 확대됨에 따라 정책만족도도 2013년 56.9%에서 2014년 85.3%에 이어 지난해 90%를 바라볼 정도로 높아졌다.

접종비 지원으로 양육비 부담이 줄었다는 응답도 2014년 75.9%에서 2016년 82.3%로 상승했고, 접종이 편리해졌다는 응답도 같은 기간 77.1%에서 89.3%로 높아졌다.

반면 33.4%는 인터넷을 통해 '예방접종 무용론'을 접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이들 중 47%는 예방접종에 대해 부정적 인식을 갖게 됐다고 답했다.

특히 '백신이 안전하지 않은 것 같다'는 항목에 3.18점(전혀 그렇지 않다 1점∼매우 그렇다 5점), '접종 후 이상 반응이 발생할까 우려된다'는 항목에 3.27점을 매겨 예방접종이 위험하다는 인식이 다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는 안티백신그룹 등 일부의 주장으로 국민이 느끼는 예방접종에 대한 불안을 최소화하기 위해 예방접종의 안전성과 효과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지속해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오후 경기도 고양시 고양아람누리극장에서 제7회 예방접종 주간(4월 마지막주) 기념행사를 열고, EBS 어린이 프로그램 '모여라 딩동댕'의 '번개맨'과 콘텐츠 기업 레드로버의 어린이 콘텐츠 창작그룹인 '스노우캔디'를 예방접종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예방접종 사업에 기여한 우수 의료기관과 보건소, 교육청 관계자 등 유공자 60명과 우수 보건소 20곳에 대한 표창도 이뤄졌다.

정기석 질병관리본부장은 "감염병은 사전예방 활동에 모든 정책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며 "예방접종은 우리 국민 개개인은 물론 공동체 전체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가장 효과적인 의료행위이자 정책수단"이라고 강조했다.

어린이 무료 예방접종 만족도 86%…"접종 편리하다" - 1

mih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6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