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 장애아동 가족 246명 '문재인 지지' 선언

송고시간2017-04-25 15:54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대전지역 장애아동 가족 200여명이 '국립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공약으로 내건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문재인 후보 지지합니다"
"문재인 후보 지지합니다"

25일 오후 대전 중구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에서 대전 장애아동 가족이 문재인 후보 지지선언을 하고서 이상민(오른쪽 네번째)·조승래 의원 등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민주당 대전시당 제공=연합뉴스]

뇌 병변 1급 장애아 김건우(10) 군의 부모 등은 25일 오후 민주당 대전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의 조속한 설립이라는 우리의 절박한 요구에 문재인 후보만이 제대로 응답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지지 선언에는 246명의 대전 장애아동 가족이 동참했다.

건우군 아버지 김동석씨는 "우리 아이들이 제때 치료받지 못하고 재활 난민으로 떠돌 때 누구도 손을 잡아주지 않았다"며 "문 후보는 우리 아이들의 손을 잡아줬고,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이라는 공약도 했다"고 말했다.

장애아동 가족들은 어린이재활병원 200여개가 있는 일본을 예로 들며 "우리나라에 (어린이재활병원이) 1개 밖에 없는 건 정부의 무책임과 병원의 수익성 문제가 가져온 결과물"이라고 성토했다.

이 자리에는 소아마비 후유증으로 거동이 불편한 민주당 대전선대위 이상민 상임고문이 참석해 힘을 보탰다.

민주당 대전선대위 조승래 총괄선대위원장은 "저도 장애아를 둔 부모 입장에서 깊은 책임감과 무게감을 느낀다"며 "가장 준비가 잘 된 문 후보의 장애인 관련 공약이 제대로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10068700004

title : 추미애·이성윤 저격 문찬석 "잘못된 것엔 단호한 목소리 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