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물건·지식 나눠요"…전북도의원 '공유경제 활성화' 조례 발의

송고시간2017-04-25 15:21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송지용·정진세 의원이 지속가능한 경제성장과 환경보전 등을 위해 25일 열린 제342회 임시회에서 '전북도 공유경제 활성화에 관한 조례안'을 공동발의했다.

공유경제는 정보기술을 활용해 공간, 물건, 재능, 경험 등 자원을 함께 사용함으로써 도민 편의를 증진하고 사회적·경제적·환경적 가치를 창출하는 경제활동을 말한다.

즉, 물건이나 지식 등을 소유의 개념이 아닌 서로 대여해 주고 차용해 쓰는 개념이다.

아나바다 장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아나바다 장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조례안은 전북도가 공유경제 촉진을 위해 5년마다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도지사는 도청과 출자·출연기관 등의 공공자원이 공유경제에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규정했다.

또 공유경제가 지역 내 사회적 경제 기업,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과 충돌하지 않도록 대비하도록 했다.

28일 열리는 본회의에서 이 조례가 제정되면 공유경제 기업이나 관련 사업 등을 전북도 차원에서 지원할 길이 열린다.

송지용 전북도의원은 "공유경제는 당장 사용하지 않는 것들을 다른 사람들과 나눔으로써 인간적 유대와 지역사회의 통합을 강화하고 자원고갈과 환경문제를 해소할 수 있다"고 말했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723141500504

title : 미중갈등 격화속 28일 외교전략조정회의…"미중상황 예의주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