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재준 "탄핵 장본인들, 대선 출마해 국가변란 꾀해"

송고시간2017-04-25 15:13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통일한국당 남재준 대선후보는 25일 "대통령 탄핵과 구속 과정에서 법정신은 실종되고 법치주의는 무너졌다"면서 "그 장본인들이 대선에 출마해 현란한 선전선동으로 사실상 국가변란을 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박근혜정부 초대 국정원장을 지낸 남 후보는 법의 날을 맞아 낸 메시지에서 "지금의 국가적 위기는 법을 만들고 앞장서서 지켜야 할 일부 지도자들과 대한민국의 정통성·정체성을 뒤엎으려는 반국가세력이 함께 획책한 결과물"이라고 비판했다.

남 후보는 이어 "법치 회복과 사법정의 실현이 지금만큼 절실히 요구되는 때가 없었다"면서 "애국시민들이 발 벗고 나서 절체절명의 위기를 새로운 건국의 기회로 바꿔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남 후보는 전날에도 노무현정부 시절 대통령 비서실장과 청와대 민정수석을 지낸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를 향해 ▲ 노 전 대통령의 북방한계선(NLL) 포기 발언 논란 ▲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대북 사전결재' 의혹 ▲ 일심회 간첩단 사건 축소 의혹 등을 열거하면서 대국민 사과와 사퇴를 요구했다.

통일한국당 남재준 대선후보
통일한국당 남재준 대선후보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