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병세, 28일 안보리 북핵회의 참석…북핵 시급성 강조

송고시간2017-04-25 14:50


윤병세, 28일 안보리 북핵회의 참석…북핵 시급성 강조

윤병세 외교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윤병세 외교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오는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북핵 관련 외교장관 회의에 참석한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정례 브리핑에서 윤 장관 방미 계획을 발표한 뒤 "15개 안보리 이사국과 북핵 문제의 당사자인 한국이 참석하는 이번 회의는 안보리 역사상 처음으로 특정국의 비핵화 문제와 관련해 개최되는 장관급 회의"라고 말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조 대변인은 "트럼프 행정부는 물론 중국과 러시아를 포함한 전체 안보리 차원에서 북핵 문제의 심각성과 엄중성에 부여하는 의미를 여실히 보여주는 것"이라며 "윤 장관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이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에 대한 가장 시급하고 엄중한 위협임을 강조하고 안보리가 선제적·능동적으로 대응할 필요성을 강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장관은 미국 방문 계기에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 등과 만나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사회의 대응과 관련해 협의할 예정이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1031019700063

title : CJ대한통운 물류센터서 또 사망사고…작업자 트레일러에 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