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화 운동' 50대 1천명·여군 9명, 文 지지선언

송고시간2017-04-25 12:53


'민주화 운동' 50대 1천명·여군 9명, 文 지지선언

예비역 여군, 문재인 지지선언
예비역 여군, 문재인 지지선언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상임선거대책위원장(가운데)과 양승숙 육군 예비역 준장(오른쪽), 피우진 육군 예비역 중령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여군 예비역 대표들과 문재인 대선후보 지지선언을 한 뒤 엄지를 들어 보이고 있다.
hkmpooh@yna.co.kr


취약세대·분야 유권자들 나서 '약점 보완' 지원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1980년대 대학을 다니며 민주화운동에 참여한 50대 유권자 1천명과 예비역 여군 9명은 25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세대로는 50대, 분야로는 안보가 문 후보의 '약점'으로 지목되는 가운데, 관련 유권자들이 지지를 공식화하며 이를 보완하려는 움직임으로 풀이된다.

학계와 시민단체, 법조계 등 직군의 중견사회인 1천명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우리의 정권교체는 문 후보의 19대 대통령 당선"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87년 민주항쟁과 촛불혁명의 정신을 이어가는 정권교체야 말로 민족사의 중차대한 역사적 과업"이라면서 "흐트러진 나라를 나라답게 만들어 갈 소신을 갖춘 유일한 후보"라고 말했다.

문재인 지지 이유 밝히는 피우진 중령
문재인 지지 이유 밝히는 피우진 중령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피우진 육군 예비역 중령이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여군 예비역 문재인 대선후보 지지선언 회견에서 지지 이유를 설명하고 있다.
hkmpooh@yna.co.kr

이들의 지지선언을 주도한 문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산하 민주50세대특별위원회는 "19대 대선의 향방은 50대의 지지에 달려있다"면서 "주로 50대 여론주도층을 상대로 지지를 설득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예비역 여군 9명도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지선언문에서 "여군둘의 삶에 관심을 갖고 제일 먼저 손을 내밀어 준 분이 문 후보"라면서 "인권변호사로서 문 후보가 보여준 모습이야말로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리라 약속하는 증거"라고 강조했다.

지지선언에는 헬기 조종사 1세대인 피우진 육군 항공 중령과 최초의 여성 장군인 양승숙 국군 간호준장 등이 참여했다.

이 밖에도 이무영 전 경찰청장 등 전직 경찰 고위직 인사 10명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 후보에 대한 지지 선언을 했다.

hrse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137100797

title : [이래도 되나요] 물난리에 도로도 끊겼는데…"전액 환불 안 된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