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수출 강소기업 지원' 대상에 대호테크·테크로스 등 36곳


'수출 강소기업 지원' 대상에 대호테크·테크로스 등 36곳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중소기업청은 수출 강소기업 지원사업인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와 '글로벌 전문기업 육성사업' 지원 대상으로 36개 중소·중견기업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2011년 시작된 이번 사업은 정부와 지원기관, 은행이 협력해 성장 의지와 잠재력을 갖춘 우수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유리성형 장비 전문기업인 ㈜대호테크, 선박평형수 처리장치 전문기업인 테크로스 등 중견기업 4개사, 중소기업 32개사 등 총 36개사가 선정됐다. 이들 기업 평균 매출액은 1천43억 원, 매출액 대비 수출 비중은 56.6%였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 분야가 41.7%(15개사)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기계소재 36.1%(13개사), 화학 11.1%(4개사), 바이오·의료 5.6%(2개사)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비수도권이 36개사 가운데 23개사(63.9%)로 절반을 넘었다.

중기청은 이번에 선정된 36개사가 신시장 개척 등을 통해 올해부터 2021년까지 앞으로 5년간 1만944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매출액도 3.9배로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sungjin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5 13: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